보도자료

태안꽃축제 & 태안빛축제

수선화향기 가득한 봄의 설렘을 여러분과 나누고 싶습니다.

보도자료

  • 태안꽃축제
  • 보도자료

꽃축제 보도자료 [펌]16.1.27 신아일보 보도자료

  • ffestival
  • 2016-02-03 17:00:04
  • hit1514
  • 222.118.215.186

태안 튤립축제·빛축제, 4년 만에 입장객 100만명 돌파

   
▲ 충남 태안군 남면 네이처월드에서 매년 개최되고 있는 태안 튤립축제·빛축제가 4년 만에 누적 입장객 수 100만명을 돌파했다.사진은 축제장 모습.(사진제공=태안군)
태안 튤립측제·빛축제가 4년 만에 누적 입장객 100만명을 돌파했다.

27일 태안 꽃축제 추진위원회에 따르면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까지 튤립축제와 빛축제 누적 관람객 수가 110만 1805명으로 집계됐다. 

태안 튤립축제는 지난 2012년부터 매년 4~5월 남면 신온리 일대에서 개최되고 있다.  같은 장소에서 2013년부터 시작한 태안 빛축제는 지난해부터 연중 개장하며 관광객을 맞이하고 있다.

튤립축제와 빛축제 연간 입장객 수는 △2012년 튤립축제 12만3871명 △2013년 14만158명(튤립축제 11만8610명, 빛축제 2만1548명) △2014년 28만3014명(튤립축제 15만1676명, 빛축제 13만1338명) △2015년 55만4762명(튤립축제 32만285명, 빛축제 23만4477명)으로 꾸준히 늘고 있는 추세다.

지난해 하루 평균 입장객 수도 튤립축제와 빛축제가 함께 열린 지난 2013년 7695명에서 지난해 1만3987명으로 2년 만에 두 배 가까이 증가했다. 

   
▲ 태안군 남면 네이처월드 빛축제장 모습.(사진제공=태안군)
추진위는 이같은 성과에 대해 지난해 10월 세계튤립대표자회의(의장 Michel A. Gauthier)가 주관한 '2015 WTS Award'에서 태안 꽃축제가 '2015 세계 5대 튤립축제'로 선정되는 등 그 우수성을 인정받고, 최근 캠핑 등 가족단위 여행객이 늘어나면서 수도권과 가까운 태안군이 힐링과 휴양을 위한 가족관광코스로 크게 부각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위원회는 이러한 성장을 바탕으로 올해 4월 16일부터 5월 8일까지 23일간 '제5회 태안튤립축제'를 국내 최대 규모 튤립의 향연으로 꾸밀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해 태안튤립축제는 '화가들의 정원'이라는 주제로 튤립과 백합, 팬지 등 300품종 150만구를 선보일 예정이다. 

연중 개최되고 있는 빛축제도 '트로이의 목마'와 '천사의 날개', '사랑의 기차' 등 다양한 조형물과 함께 관광객을 맞이한다. 

태안군은 화장실 등 제반시설과 종합상황실 운영 지원에 나서는 등 튤립축제 및 빛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는 방침이다. 

위원휘 관계자는 "태안의 대표 축제로 부상한 튤립축제와 빛축제는 이제 전국적인 관심 속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축제로 거듭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보완할 점들을 정비하고 적극 가꿔나가 꽃축제와 빛축제의 아름다움을 더 많은 분들께 알리고 싶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태안/이영채 기자 esc1330@nate.com

 

게시글 공유 URL복사
플라워파크몰
아다람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