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태안꽃축제 & 태안빛축제

수선화향기 가득한 봄의 설렘을 여러분과 나누고 싶습니다.

보도자료

  • 태안꽃축제
  • 보도자료

꽃축제 보도자료 [펌]04.06 충남일보 보도자료

  • ffestival
  • 2016-04-08 17:34:50
  • hit2854
  • 222.118.215.170

주꾸미·튤립·바다… 태안서 만끽하는 ‘오감만족 4월’

 

같은 기간 개최되는 태안 튤립축제 등 군 전역 볼거리 가득

봄꽃 만발한 4월을 맞아 태안군이 수산물과 꽃, 바다 등 다채로운 축제와 볼거리를 앞세워 상춘객들을 유혹한다.
우선, 태안군의 대표 수산물인 주꾸미를 비롯해 다양한 수산물의 진미를 맛볼 수 있는 ‘제7회 몽산포항 주꾸미 & 해산물 축제’가 오는 16일부터 내달 8일까지 23일간 태안군 남면 몽산포항 일원에서 시작된다.
주꾸미 축제 추진위원회(위원장 김종길)가 주관하고 태안군과 태안남부수협이 후원하는 이번 축제에서는 △주꾸미잡기 △갯벌체험 △물고기 이름 맞히기 △낙조 콘테스트 등 각양각색의 체험행사와 더불어 축하공연, 노래자랑 등 다양한 무대행사가 함께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내달 5일 어린이날에는 페이스페인팅과 요술풍선 등 어린이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예정돼 있어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관광객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물할 것으로 기대된다.
몽산포항 주꾸미 & 해산물 축제와 같은 기간 열리는 태안 튤립축제도 봄의 향연을 만끽할 수 있는 즐거운 축제로 손꼽힌다.
태안 꽃축제 위원회(위원장 한상율)에 따르면, 지난해 ‘세계튤립대표자회의’에서 세계 5대 튤립축제로 선정된 태안 튤립축제는 오는 16일부터 내달 8일까지 ‘화가들의 정원’이라는 주제로 카루셀, 키코마치, 플라멩코, 퓨리시마 등 300품종 150만구의 튤립이 관광객들에게 봄의 아름다움을 선사한다.

특히, 모나리자와 마릴린 먼로 등 예술작품 및 인물을 형상화한 조형물 등 주제에 맞는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함은 물론, 같은 장소에서 연중 개최되는 태안 빛축제와도 연계돼 관광객들에게 꽃과 빛의 황홀경을 선물할 것으로 기대된다.
태안군에는 이밖에도 △팜카밀레 허브농원(남면 몽산리) △안면도 쥬라기 박물관(남면 신온리) △원청리 별주부마을(남면 원청리) △안면도 자연휴양림(안면읍 승언리) △천리포 수목원(소원면 의항리) 등 봄을 만끽할 수 있는 다양한 볼거리가 가득해 관광객들의 여행코스로 추천할만하다.
군 관계자는 “태안의 대표 수산물인 주꾸미를 마음껏 즐길 수 있는 ‘제7회 몽산포항 주꾸미 & 해산물 축제’를 비롯, 다양한 축제와 볼거리가 가득한 태안군의 행복한 봄을 많은 분들이 즐겨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플라워파크몰
아다람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