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태안꽃축제 & 태안빛축제

수선화향기 가득한 봄의 설렘을 여러분과 나누고 싶습니다.

보도자료

  • 태안꽃축제
  • 보도자료

꽃축제 보도자료 [펌]17.07.09 중부매일 보도자료

  • ffestival
  • 2017-08-07 14:48:53
  • hit473
  • 118.42.212.105
2017 태안백합꽃축제 오는 24일 개막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 태안꽃축제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는 오는 24일부터 내달 3일까지 남면 신온리 일대에서 태안백합꽃축제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올해는 지난해 보다 기간을 일주일 앞당겨 조금이나마 더위를 피하고 최상의 꽃을 보여드리기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여기에 가뭄을 해소하는 적절한 비까지 내려 개막에 맞춰 꽃이 만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백합은 순 우리말로 나리이다. 뿌리모양이 마늘과 비슷하고 맛은 마와 비슷하여 다른 이름으로는 산뇌서라고도 불린다.

백합은 관상용뿐만 아니라 식용도 하고 약용도 하는데 관상용으로는 절화와 꽃꽂이, 부케, 꽃바구니 등으로 이용되고 식용으로는 백합전이나 백합주등으로도 이용되는가 하면 약용으로는 폐를 윤택하게 하고 오랜기침이나 마른기침을 멈추게하고 정신을 안정시키며 사고력이나 언어 행동 미각 입맛 등을 상실했을때 효과가 있다고 한다.

이번 백합꽃축제에는 기존 백합 뿐만이 아닌 국내에서 개발된 모든 백합이 한자리에 선보인다.

그 중에서도 오렌지퀸, 스타퀸, 스타핑크, 스타화이트, 리틀핑크, 블랙썬 등 GSP(Golden Seed Project)가 연구 개발한 품종을 포함해 국·내외 100여 품종의 백합꽃들이 펼치는 환상적인 자태를 한꺼번에 볼 수 있다.

추진위는 오는 축제때 선보이며, 우수성을 홍보, 선호도 및 시장 수요 조사를 파악해 판로 개척과 신품종 개발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처럼 다양한 백합꽃이 바다처럼 드넓게 형형색색 펼쳐진 환상적인 자태를 볼 수 있으며, 해가 진 후에는 조명과 꽃이 어울어진 태안빛축제를 감상하는 것도 색다른 묘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2017 태안 백합꽃축제'에 대한 문의는 태안꽃축제추진위원회(041-675-9200, 7881)로 하면 된다.

이희득 기자  hd4004@jbnews.com

게시글 공유 URL복사
플라워파크몰
아다람몰